(식당) 2019.01.13 서울 영춘옥 다녀본 식당들


광화문, 종로 쪽에서 국물이 있는 음식이

먹고 싶어 찾았습니다. 

(원래면 광화문 국밥을 갈까 했는데 

 일요일 휴무라 다른 곳을 찾았습니다.)

말로만 들어본 피카다리 극장 옆이네요.

일반 곰탕을 시켰습니다. 

김치와 깍두기는 테이블위에 있는 걸 

덜어서 먹는 시스템입니다.

소면이 같이 나오네요.

전통이 있는 집이라는 느낌이 드네요.

국물맛이 괜찮습니다.

어느 정도 간이 되어 있어서 

더 간을 안하고 먹어도 될 정도네요.

밥 안먹겠다는 둘째가 흡입한 걸로봐선

맛있는 집 맞군요...ㅎ

근처에 있으면 한번씩 들르고 싶지만

거리가 먼게 아쉽네요.

(고기양이 좀 적다는 느낌은 있습니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