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당) 2019.04.28 달동 라이짜 울산IN

울산에서 멘보샤를 먹을 수 있는 집이 있어

주말에 다녀왔습니다. 

주차장이 그리 넓은 편은 아니니 근처시면

대중교통을 이용하심이 좋을듯 합니다.

오픈한지 얼마 되지 않아서 내부는 깔끔합니다.

메뉴는 상당히 다양한 편이네요.

일단 오늘의 목적인 멘보샤를 주문하구요

동파육과 짬뽕을 같이 시켜봤습니다.


기본으로 단무지,짜샤이, 땅콩이 서빙됩니다.


멘보샤는 빵이 두껍다 보니 목란에 비해선

약간 느끼한 느낌이 셉니다. 

빵의 두께만큼 들어가는 새우의 양도 좀 

줄어들 수 밖에 없겠지요.

뭐 그럭저럭 나쁘지는 않은 맛이었습니다.

동파육은 다른 집들을 생각하고 출발할때 

전화를 해서 준비를 해달라고 했는데

그냥 와서 주문해도 된다고 하시더군요...

15-20분정도 소요된다고 하시는데

글쎄요...잘라서 익혀서인지 무슨 이유인지

고기가 질깁니다. 동파육의 장점이 부드러운

고기인데...그 느낌을 받을 수는 없었네요.

짬뽕은 불맛이 좀 약합니다. 

대세가 불맛을 입히는 거라 그런 것만 먹다보니 

좀 생소한 느낌도 있구요. 그냥 동네 중국집의 

짬뽕이랑의 차이를 느낄수는 없었네요.



주말에 주차난을 겪어가면서 갈 정도의 집은 

아닌듯 합니다. 보통 중국음식점에서 먹어보기

힘든 메뉴들이 있으니 그런 매뉴를 맛보신다

라는 생각으로는 들러보실만 합니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