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당) 2020.01.12 연암동 이화원 울산IN

울산에서 흔치 않은 수제만두가 있는

중국집입니다. 

가게 앞으로 노상 주차장이 있어서 

주차가 그리 힘들진 않습니다.

가게 입구에 만두를 빚으시는 곳이 

따로 있습니다.

새우만두, 물만두, 군만두를 주문했구요

식사로 짜장면과 볶음밥을 시켰습니다.

어디 가나 같은 중국집의 기본 반찬과

만두를 찍어먹을 양념장을 같이 주시네요.

저희가 일요일 12시정도에 갔는데

조기축구회 단체손님이 있어서인지

만두의 담음새가 그리 좋진 않습니다. 

새우만두가 평대로 제일 괜찮은 맛입니다. 

물만두는 피가 좀 더 얇으면 좋겠다 싶었구요

이 집은 군만두보단 찐만두가 나을듯 합니다.

(군만두가 맛이 없는건 아닌데 

 새우만두를 보니 찐게 더 맛있을거 같네요.) 

새우만두만으로도 다시 가서 먹어볼 듯 합니다.

식사는 평이한 수준입니다. 

보통 동네 중국집의 그 맛...이네요. 

탕수육이 1인분만도 따로 주문이 가능해서

추가로 주문했는데 가성비는 나쁘지 않습니다.

만두와 짜장면 하나라면 만원의 행복이 

충분히 가능할 곳이네요. 

다음에는 새우만두만 좀 많이 시켜서 

먹어볼 듯 합니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